상단여백
HOME 정치
주미희 의원, 예결위원장 선임더민주, 성준모·나정숙·송바우나
새누리, 김정택·손관승 의원 선임
   

올해 후반기 정례회가 25일 개회한 가운데 시 역사상 최대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을 심의하게 될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에 주미희 의원이 선임됐다.

의회는 이날 제235회 제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를 열어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구성한 데 이어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개최해 위원장에 주미희 의원을, 간사에 윤석진 의원을 선출했다.

예결위원으로는 김정택, 나정숙, 성준모, 손관승, 송바우나 의원이 선임됐다.

이날 구성을 마친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8일부터 19일까지 역대 최대인 2조 6천520억원 규모의 ‘2017년도 예산안’을 비롯해 ‘2017년도 기금운용 계획안’과 ‘2016년도 제3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심의하게 된다.

주미희 예산결산특별위원장은 “2조6천500여억원에 이르는 메머드급 내년도 본예산을 심의하게 된만큼 예결위원들과 합심해 불요불급한 예산을 없는지 면밀히 살필 것이며 특히 재정의 투명성과 효율성을 확보하기 위해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산타임스  webmaster@ansantimes.com

<저작권자 © 안산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타임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