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6.27 화 15:59
> 뉴스 > 문화
     
7인제 럭비대회 호수공원 구장서 개막
20대 더블케이집, 30대 고양백신, 40대 고대타이거즈 우승
2017년 05월 25일 (목) 15:10:38 황영주 시민기자 webmaster@ansantimes.com
   

안산시럭비협회(회장 함영빈)는 21일 호수공원 천연구장에서 제1회 안산시협회장배 7인제 럭비대회를 열었다. 생활체육럭비회와 엘리트체육회가 통합된 후 열린 첫 대회에 8개팀 200여 명의 선수가 기량을 겨뤘으며, 20대 우승은 더블케이짐 럭비클럽, 30대 우승은 고양 백신럭비클럽, 40대 우승은 고대 타이거즈가 차지했다.

7인제 럭비는 7명이 팀을 이뤄 7분간 벌이는 경기로 1976년 홍콩에서 시작되었으며, 2016년부터 올림픽 정식종목이 되었다. 안산시는 2005년에 결성되어 현재 200여 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그중 5명이 여성이다.

함영빈 회장은 “럭비가 우리나라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일본의 경우 3부 리그가 있을 만큼 인기 있는 경기다. 특히 성장기 청소년들은 럭비를 통해 도전 정신을 기르고 열정을 쏟을 수 있다. 앞으로 중학교에 럭비팀을 만드는 게 목표다.”라고 했다.

이영숙 회원(44)도 “회원이 된 지 7년째다. 과격한 운동 같지만 걱정할 것 없다. 기초부터 차근차근 가르쳐 주기 때문에 안전하다. 회원 간 분위기도 좋다.”라고 덧붙였다.

성별이나 나이 구분 없이 누구나 시작할 수 있으며, 문의는 함영빈 회장(010-8776-3052)이나 임무형 사무국장(010-8631-5692)에게 하면 된다. 〈황영주 시민기자〉

황영주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안산타임스(http://www.ansan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주요뉴스
세월호 추모시설 결정 앞두고 민민갈등
“우리 가족은 학교에 감사드립니다”
끝나지 않은 전쟁
구봉도 대부해솔길 준공 빨라진다
“화랑유원지는 시민들 쉼터로 유지되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서로86 안산법조타운 209호 | 발행·편집인 : 민용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현석
T전화: 031-482-2530~1 | 팩스: 031)482-2534
Copyright 2007 안산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nsantimes.com
안산타임스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