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6.27 화 15:59
> 뉴스 > 문화
     
안산 매서운 반격으로 선두 경남 진땀
마지막 5분 못 버티고 무승부 ‘아쉬움’
2017년 06월 13일 (화) 12:05:00 김태창 chang4900@naver.com
   
▲ -사진 안산 그리너스FC가 객관적 전력상 상대보다 한수 아래라 열세에 놓일 것으로 예상됐던 승부에서 다 잡은 승리를 놓쳐 아쉬움을 보였다. 비록 다 잡은 승리를 놓치긴 했지만, 화끈한 공격력을 발휘하며 무패행진을 달리던 선두 경남 FC를 당혹스럽게 만들었다.


안산 그리너스FC가 객관적 전력상 상대보다 한수 아래라 열세에 놓일 것으로 예상됐던 승부에서 다 잡은 승리를 놓쳐 아쉬움을 보였다. 비록 다 잡은 승리를 놓치긴 했지만, 화끈한 공격력을 발휘하며 무패행진을 달리던 선두 경남 FC를 당혹스럽게 만들었다. 안산은 11일 저녁 7시 안산 와~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2017 16라운드에서 경남에 3-3으로 비겼다. 안산은 후반 13분과 후반 31분에 두 골을 터뜨린 라울의 맹활약과 후반 19분 정경호의 한 골을 앞세워 한때 승리를 넘봤으나, 후반 21분 박지수, 후반 39분 최영준, 후반 40분 송제헌이 연거푸 실점하며 아쉬운 무승부에 그쳤다.1대0, 3대1로 앞서가던 안산은 막판 10분을 남기고 연거푸 두 골을 내줘 이길 수 있었던 경기를 놓친 점은 무척 아쉬운 부분이다. 막판 10분간 경남이 측면 미드필더까지 공격진에 깊숙이 전진시켜 만회를 노렸고 안산은 이를 막아내지 못했다. 하지만 이날 경기는 승점 1점이라는 결과보다 더 많은 값진 결과는 낳았다. 안산 입장에서는 무패행진을 자랑하며 1위를 고수하고 있는 경남을 상대로 대등한 경기를 펼침으로써 향후 승부를 진행함에 있어 자신감을 가질 만한 공격력을 보여줬기 때문이다.
김태창 기자 chang4900@naver.com

 

김태창의 다른기사 보기  
ⓒ 안산타임스(http://www.ansan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주요뉴스
세월호 추모시설 결정 앞두고 민민갈등
“우리 가족은 학교에 감사드립니다”
끝나지 않은 전쟁
구봉도 대부해솔길 준공 빨라진다
“화랑유원지는 시민들 쉼터로 유지되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서로86 안산법조타운 209호 | 발행·편집인 : 민용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현석
T전화: 031-482-2530~1 | 팩스: 031)482-2534
Copyright 2007 안산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nsantimes.com
안산타임스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